日面佛, 月面佛 > 월간고경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    월간 고경홈 > 전체 기사

월간고경

[달과 손가락 사이 ] 日面佛, 月面佛


페이지 정보

최재목  /  2020 년 7 월 [통권 제87호]  /     /  작성일20-07-20 15:02  /   조회44회  /   댓글0건

본문

나 외로울 땐  

해 보고 달 보고 살아왔듯

해도 달도 외로울 땐 

부처보고 사는 거라 

생각했다

 

부처가 없다면 

해가 부처고 달이 부처라고 

생각했다

 

오늘따라 해도 달도 뜨지 않으니

천상천하 오직 어둠만이 고독히 존재하여

아, 나는 그 무명이라도 부여잡고 

살아갈까 생각한다

 

日面佛, 月面佛

 

해도 면불하고, 달도 면불하고

아니,  

해님도 부처고, 달님도 부처

아니 아니, 

모든 어둠마저도 다 부처

 

f4f780401f9c9d0533cd42cda7ea4df1_1595224923_7254.jpg
f4f780401f9c9d0533cd42cda7ea4df1_1595224923_6531.jpg
f4f780401f9c9d0533cd42cda7ea4df1_1595224923_5168.jpg
f4f780401f9c9d0533cd42cda7ea4df1_1595224923_5907.jpg
 

저작권자(©) 월간 고경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


최재목
영남대학교 철학과 교수. 영남대 철학과 졸업, 일본 츠쿠바(筑波)대학에서 문학석사・문학박사 학위 취득. 전공은 양명학・동아시아철학사상・문화비교. 동경대, 하버드대,북경대, 라이덴대(네덜란드) 객원연구원 및 방문학자. 한국양명학회장 · 한국일본사상 사학회장 역임했다. 저서로 『노자』, 『동아시아 양명학의 전개』(일본판, 대만판, 중국판, 한국판), 『동양철학자 유럽을 거닐다』, 『상상의 불교학』 등 30여 권이 있고, 논문으로 「원효와 왕양명」, 「릴케와 붓다」 등 200여 편이 있다. 시인으로 등단했으며, 6권의 시집이 있다.
최재목의 모든글 보기

추천 0 비추천 0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※ 로그인 하시면 추천과 댓글에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(우) 03150 서울 종로구 삼봉로 81, 두산위브파빌리온 931호

발행인 겸 편집인 : 벽해원택발행처: 성철사상연구원

편집자문위원 : 원해, 원행, 원영, 원소, 원천, 원당 스님 편집장 : 조병활

편집부 : 02-2198-5100, 영업부 : 02-2198-5375FAX : 050-5116-5374

이메일 : whitelotus100@daum.net

Copyright © 2020 월간고경. All rights reserved